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역 넓혀가는 카카오페이...유명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투자 상품까지 내놨다

 
'카카오페이 투자'의 상품 포트폴리오에 문화 콘텐츠 투자 상품이 추가됐다.  
카카오페이는 25일 “7년 만에 내한하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공연에 투자하는 상품을 26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 투자’는 카카오톡 안에서 카카오페이 하나로 쉽고 편리하게 투자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다. 1만원 단위의 소액 투자도 가능하다. 카카오페이 투자는 그간 ▶ 개인신용 분산투자 ▶ 온라인몰 선정산 ▶ 아파트 담보 ▶ 부동산 PF 상품 등을 판매했었다.  
'카카오페이 투자'의 오페라의 유령 내한공연 투자 관련 안내물. [사진 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 투자'의 오페라의 유령 내한공연 투자 관련 안내물. [사진 카카오페이]

 
이번에 추가된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오리지널 내한공연은 2012년 이후 7년 만이다. 역대 최대 규모의 월드투어로, 12월 부산ㆍ3월 서울ㆍ7월 대구 공연을 확정했다.  
이번 투자 상품은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제작비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티켓 매출 채권이 그 담보다. 채권 양도된 티켓 판매 대금은 금전채권신탁을 통해 ‘카카오페이 투자’의 대출 상환을 먼저 하도록 안전판을 마련했다. 또 추가 안전장치로 차주가 보유한 공연장을 담보로 확보했다. 차주사는 국내 공연예술계에 전략적 마케팅 및 매니지먼트를 최초로 도입한 클립서비스다.  
총 모집 금액은 20억원으로 순차 모집한다. 투자 기간은 6개월, 예상 수익률은 세전 연 10%다. 상품 운용은 투게더펀딩이 맡는다. 카카오페이의 투자 상품 제공사 중 하나인 투게더펀딩은 부동산담보를 전문으로 운용한다. 최근 투자 상품 분야를 넓혀가고 있다. 이수기 기자 retali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