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은영 KBS 아나운서, 27일 3살 연하 일반인과 결혼 "내게도 이런 날이"

오는 27일 결혼하는 박은영 아나운서. [박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오는 27일 결혼하는 박은영 아나운서. [박은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박은영(37) KBS 아나운서가 오는 27일 결혼한다.
 
23일 연예매체 TV리포트에 따르면 박 아나운서는 27일 오후 서울 강남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식은 일반인인 예비신랑을 배려해 비공개로 진행된다. 예비신랑은 3살 연하의 기업가로 박 아나운서의 선배인 윤지영 아나운서의 소개로 처음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결혼식 사회는 KBS 동료였던 한석준 전 아나운서가 맡고 축가는 2AM 창민이 부른다.  
 
박 아나운서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웨딩 사진을 올리며 “내게도 이런 날이. 다시는 없을 소중한 기회”라는 소감을 밝힌 바 있다.  
 
그러면서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나니...드디어 갑니다”라며 “결혼식. 감격”라고 적었다.  
 
박 아나운서는 2007년 KBS 33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이후 KBS1TV ‘도전! 골든벨’, KBS2TV ‘영화가 좋다’, ‘위기탈출 넘버원’ 등에서 진행자로 활약했고 현재 KBS쿨FM(89.1㎒) '박은영의 FM대행진'을 진행하고 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