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국 아들 의혹도 전방위 수사···아주대 로스쿨 압수수색

23일 오전 검찰 관계자들이 압수수색을 위해 서울 서초구 방배동 조국 법무부 자택으로 들어서고 있다. [뉴스1]

23일 오전 검찰 관계자들이 압수수색을 위해 서울 서초구 방배동 조국 법무부 자택으로 들어서고 있다. [뉴스1]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 아들이 지원했던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을 압수수색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중앙지검은 23일 오전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 교학팀 등에 수사팀을 보내 조 장관 아들 조모씨의 입학지원 서류를 확보 중이다.
 
조씨는 서울대 법대 공익인권법센터의 허위 인턴활동증명서를 대학원 진학 때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