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혜미 자택서 사망…손승연 "연락 자주 못한 못난 동생 용서해"

[사진 손승연 인스타그램]

[사진 손승연 인스타그램]

우혜미(31)와 2012년 엠넷 '보이스 코리아' 시즌1에 함께 출연했던 가수 손승연(26)이 그의 사망 소식을 접한 후 추모글을 게재했다.  
 
손승연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보이스 코리아'를 끝내고 같이 앨범도 냈고, 생애 처음으로 뮤직비디오를 찍었지. 스케줄을 같이 하는 날엔 나보고 생수를 따달라고 했고, 끝나고 치킨에 맥주도 마셨지. 내가 언니 살 빠진 것 같다고 하니까 '나도 너만 했을 땐 통통했어'라며 웃었잖아"라고 말했다.  
 
손승연은 "우리는 데뷔하고 각자의 활동을 하면서 자주 만나지도, 어울리지도 못하고 각자 먹고살기 바빴지. 그래도 나는 '보이스코리아'를 함께한 언니들을 항상 생각하며 지냈어. 활동도 같이 하고 마주치면 좋으련만, 그게 참 마음대로 안 되는 일이야"라며 "그래서 '촛불하나'를 같이 부르자고 했을 때 좋았어. 너무 행복했잖아 그때. 이젠 그 노래 어떻게 불러야 할지 모르겠다"라고 적었다.  
 
그는 "먹고살기 바쁘다고 연락도 자주 못 하고 만나지도 못했던 못난 동생을 용서해. '힘든 거 있으면 힘들다고 얘기하지, 그건 좀 밉다. 언니는 내가 아는 가수 중 제일 독특했고, 아티스트였고, 작사 작곡도 잘하는 천생 음악인이었어. 이제 하고 싶은 거 다 하면서 편히 쉬길 바라"라고 말했다.
 
우혜미는 지난 21일 서울 마포구 망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소속사 다누타운이엔엠은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장례가 치러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강동성심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3일 오전 11시다.
 
'보이스 코리아'로 데뷔한 우혜미는 개성 있는 창법으로 '톱 4위'까지 올랐다. 함께 출연한 손승연은 해당 프로그램에서 최종 우승했다.
 
이후 우혜미는 2015년 싱글 '못난이 인형'으로 데뷔했고 '에그' '꽃도 썩는다' 등의 싱글을 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