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 피츠버그서 '오렌지색 종이팔찌' 남성 3명 사망

지난 22일 다수의 사망자가 숨진 채 발견된 미국 피츠버그 남부의 한 아파트 밖에 출동한 경찰차가 대기 중이다. [AP=연합뉴스]

지난 22일 다수의 사망자가 숨진 채 발견된 미국 피츠버그 남부의 한 아파트 밖에 출동한 경찰차가 대기 중이다. [AP=연합뉴스]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에서 오렌지색 종이 팔찌를 한 남성 3명이 숨지고 4명이 병원으로 이송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약물 과다복용에 의한 사고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 중이다.
 
AP통신과 CNN 방송에 따르면 22일(현지시간) 이날 오전 2시 피츠버그의 남부에서 의식을 잃은 남성이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응급 당국이 출동했다고 밝혔다. 현장에서는 한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잠시 후 이 남성과 비슷한 증상을 보이면서 다소 의식이 있는 다른 남성이 응급신고를 했고 이 사람은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들은 각각 길거리와 한 아파트 외부의 엘리베이터에서 발견됐다.
 
이후 경찰은 이들이 살던 아파트에서 숨져 있는 남성 2명을 발견했고, 상태가 위태로운 다른 남성 3명은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들은 모두 중년 남성으로, 모두 오렌지색 종이 팔찌를 차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 팔찌를 나눠주는 행사가 열렸던 장소를 수사 중이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