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패스트트랙 사·보임 충돌…검찰, 김관영 의원 소환 조사



검찰이 지난 4월 국회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의 시작점이었던 사개특위 불법 사보임 논란과 관련해 바른미래당 김관영 의원을 피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의원은 당시 선거제 개편과 사법제도 개혁 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서, 이를 반대하는 같은 당 오신환·권은희 바른미래당 의원을 사임시키고 채이배·임재훈 의원을 보임시켰습니다.



자유한국당은 사보임 과정에 절차상 문제가 있었다며 김 의원과 문희상 국회의장을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JTBC 핫클릭

검찰, 패스트트랙 영상 속 '불법행위 검증'…수사 속도 검찰, 불출석 의원 '소환 없는 기소' 압박…"증거영상 층분" 패트 조사 받겠다는 나경원…"단, 문 의장 소환 먼저" 검찰로 간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야, 수사상황 촉각 '패스트트랙 수사' 한국당 관계자 첫 조사…의원들은 '불응'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