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공항서 출국하던 전직 경찰관 자녀 실탄 3발 소지 적발

[사진 연합뉴스TV 캡처]

[사진 연합뉴스TV 캡처]

 
실탄을 소지한 채 출국하려던 전직 경찰관 자녀가 적발됐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8시 30분께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을 통해 출국하려던 전직 경찰관 자녀 A(47)씨의 옷 주머니에서 22구경 권총 실탄 3발이 발견됐다.
 
A씨는 지인들과 해외여행을 떠나는 길이었으며, 출국장 휴대품 검색대를 통과하는 과정에서 상의 주머니에 들어있던 실탄이 적발됐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어머니가 집 청소를 하다가 아버지가 보관하던 실탄을 내 옷 주머니에 넣어둔 것 같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실탄을 회수한 경찰은 대공 용의점이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A씨가 귀국하는 대로 총포·도검·화약류 등 단속법 위반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