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AEA "北, 핵확산금지조약 복귀해야"…결의 채택

오스트리아 빈에서 국제원자력기구(IAEA) 63차 정기총회가 열렸다. [신화통신=연합뉴스]

오스트리아 빈에서 국제원자력기구(IAEA) 63차 정기총회가 열렸다. [신화통신=연합뉴스]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북한의 핵확산금지조약(NPT) 복귀와 비핵화를 요구하는 결의를 채택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21일 보도했다.
 
IAEA는 20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 본부에서 열린 제63차 정기총회에서 북한이 조속히 NPT와 IAEA 세이프가드(안전조치) 협정에 복귀하고, 핵무기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를 통해 폐기할 것을 촉구했다.
 
또 북한의 거부로 중단된 북한 핵시설 사찰 재개를 준비하는데 각국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IAEA는 1993년 이후 매년 정기총회에서 북한의 세이프가드 의무 이행을 촉구하는 내용의 결의를 채택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