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성 리그 4호골' 홀슈타인 킬은 하노버에 1-2 패배



독일 분데스리가2(2부리그) 소속 미드필더 이재성(27·홀슈타인 킬)이 리그 4호 골을 터뜨렸다.

이재성은 21일(한국시간) 독일 킬의 홀슈타인 슈타디온에서 열린 2019-2020시즌 분데스리가2 7라운드 하노버96과 홈경기에서 0-2로 끌려가던 후반 18분 만회골을 기록했다. 이 골은 홀슈타인 킬의 유일한 득점이자 이재성의 올 시즌 리그 4호 골이 됐다. 이재성의 만회골에도 불구하고 추가골을 넣지 못한 홀슈타인 킬은 1-2로 졌다.

홀슈타인 킬은 전반 43분 수비 실책으로 상대에게 먼저 선제골을 내줬고, 후반 7분 체드리크 토이헤르트가 추가골을 터뜨리며 0-2로 끌려갔다. 후반 18분 데이비드 아탕가의 크로스를 받은 이재성이 헤딩슛으로 하노버 골망을 흔들면서 1-2까지 추격했으나 더이상 골은 나오지 않았다.

백승호(22·다름슈타트)도 분데스리가2 데뷔 후 2경기 연속 선발로 나서 78분을 뛰었다. 그러나 팀은 하이덴하임에 0-1로 패했다. 백승호는 후반 33분 오그옌 오제고비치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나왔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