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측 "'슈가맨2' 정산 문제 확인…보상 및 체계적 시스템 마련"[전문]


JTBC 측이 '슈가맨2'를 둘러싼 공정한 음악생태계 조성을 위한 연대모임 기자회견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JTBC 측은 19일 "지난해 방송된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를 비롯한 음악 프로그램의 일부 음원 정산 작업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았음을 확인했다. 뮤지션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실무 담당자가 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해 음원을 제공한 뮤지션과 기획사에 피해가 발생했다. 그동안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기획사와 대화했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JTBC의 노력이 충분하지 않았음을 인정한다"면서 "이번 사안을 계기로 지금까지 제작한 음악 프로그램의 정산 작업 전반을 점검하겠다. 체계적인 시스템을 마련하고 해당 뮤지션 측과 충분히 대화하겠다"고 덧붙이며 음원시장의 선순환에 기여하는 방송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앞서 이날 오전 서울 은평구 서울음악창작지원센터 리허설 스튜디오에서 JTBC를 포함한 방송사들에 대한 음악 프로그램 제작과 수익 분배의 불공정 관행을 해결해줄 것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열렸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이하는 JTBC 측의 입장 전문. 

공정한 음악생태계 조성을 위한 연대모임 기자회견에 대한 JTBC의 입장을 밝힙니다.

JTBC는 지난해 방송된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를 비롯한 음악 프로그램의 일부 음원 정산 작업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았음을 확인했습니다. 뮤지션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실무 담당자가 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해 음원을 제공한 뮤지션과 기획사에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그 동안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기획사와 대화했으나 합의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JTBC의 노력이 충분하지 않았음을 인정합니다.

이번 사안을 계기로 JTBC는 지금까지 제작한 음악 프로그램의 정산 작업 전반을 점검하겠습니다. 필요하다면 외부 전문가를 참여시키겠습니다. 그리고 체계적인 시스템을 마련하겠습니다. 피해를 입은 뮤지션과 기획사에 대해서는 적절히 보상하겠습니다. 이를 위해 해당 뮤지션 측과 충분히 대화하겠습니다.

JTBC는 음원시장의 선순환에 기여하는 방송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앞으로 더욱 수준 높은 음악 프로그램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가겠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