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끄러워" 韓여고생 폭행후 멱살잡고 10m 끌고간 日 50대女

[YTN 캡처]

[YTN 캡처]

 지난 추석날 일본 도쿄에서 50대 일본인 여성이 한국 여고생을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YTN이 18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6시 30분쯤 일본 도쿄 신주쿠의 한 대형 맨션 1층 로비에서 친구와 함께 또 다른 친구를 기다리던 한국 여고생을 50대 일본인 여성이 다짜고짜 멱살을 잡고 폭행했다.
 
이 여성은 여고생에게 “거주자도 아닌데 왜 로비까지 들어와 시끄럽게 하느냐”면서 밀치고 때렸다. 또 “용서를 빌라”며 여고생의 멱살을 잡고 로비 밖으로 10m 가까이 끌고갔다.
 
주변에 사는 다른 한국인들이 때마침 이 광경을 목격하고 가해 여성에게 강하게 항의해 상황은 일단락됐다. 피해 여고생은 곧바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일본 경찰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했다.
 
일본 경찰은 당시 상황이 담긴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사건 발생 나흘 만에 가해자를 특정해 조사를 벌였지만 정확한 폭행 동기는 알려지지 않았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