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66년 만에 가족의 품에 안긴 화살머리고지 전투영웅 남궁선 이등중사

6.25 한국전쟁 전사자로 66년 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온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안장식이 18일 국립대전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렸다. 안장식에 참석한 한 유족이 영정사진을 어루만지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6.25 한국전쟁 전사자로 66년 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온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안장식이 18일 국립대전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렸다. 안장식에 참석한 한 유족이 영정사진을 어루만지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지난 4∼5월 비무장지대(DMZ)에 있는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발굴돼 신원이 확인된 고(故) 남궁선 이등중사의 국립대전현충원 안장식이 18일 서욱 육군 참모총장 주관으로 엄수됐다.
 
18일 대전시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유해 안장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육군]

18일 대전시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유해 안장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육군]

고 남궁선 이등 중사의 여동생인 남궁분(83)씨가 18일 국립대전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안장식에서 헌화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고 남궁선 이등 중사의 여동생인 남궁분(83)씨가 18일 국립대전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안장식에서 헌화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이날 안장식에는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여동생 남궁분 여사와 고인의 아들인 남궁 왕우씨도 참석했다. 남궁 왕우씨는 "사진으로만 만나 뵈었던 아버지를 만나게 해 준 국가와 우리 군에 감사드린다"며 "목숨을 바쳐 조국을 구한 전투 영웅의 아들이라는 점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6.이날 안장식을 마친 고인의 유해가 묘역으로 봉송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6.이날 안장식을 마친 고인의 유해가 묘역으로 봉송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남궁선 이등중사는 강원도 홍천 출신으로 23살의 나이에 입대해 1952년 4월 30일 제2사단 32연대에 배속돼 강원도 김화 일대 저격능선 전투 등에 참전했다. 1953년 6월에는 6·25 한국전쟁 최대 격전지 중 한 곳인 강원도 철원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중공군과 두 차례 치열한 전투를 벌여 고지를 지키는 데 성공했지만, 본인은 7월 9일 전사했다. 
 
6.25때의 남궁선 이등중사 모습. [사진=육군]

6.25때의 남궁선 이등중사 모습. [사진=육군]

 고 남궁선 이등중사 하사관 학교 수료증. [연합뉴스]

고 남궁선 이등중사 하사관 학교 수료증. [연합뉴스]

 
고인의 유해는 지난 4월 12일 우측 팔이 먼저 발견됐고, 이후 발굴지역 확장을 통해 지난 5월 30일에야 완전 유해로 최종 수습됐다.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내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완전유해 형태로 발굴된 유해가 고(故) 남궁선 이등중사로 최종 확인됐다고 국방부가 지난 8월 21일 밝혔다. 사진은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완전유해. [사진=국방부]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내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완전유해 형태로 발굴된 유해가 고(故) 남궁선 이등중사로 최종 확인됐다고 국방부가 지난 8월 21일 밝혔다. 사진은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완전유해. [사진=국방부]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내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발굴된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유품. [사진=국방부]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내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발굴된 고 남궁선 이등중사의 유품. [사진=국방부]

 
지난 1일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화살머리고지에서 발굴 된 6·25 전사자 유해가 봉송되고 있다. [사진=국방부]

지난 1일 강원도 철원 비무장지대(DMZ) 화살머리고지에서 발굴 된 6·25 전사자 유해가 봉송되고 있다. [사진=국방부]

이날 안장식에 참석한 서욱 육군참모총장, 박삼득 보훈처장, 노규덕 국가안보실 안보전략비서관, 장광선 2사단장이 고인에게 경례를 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이날 안장식에 참석한 서욱 육군참모총장, 박삼득 보훈처장, 노규덕 국가안보실 안보전략비서관, 장광선 2사단장이 고인에게 경례를 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은 지난 3∼7월 전국 각지에서 진행된 전반기 6·25 전사자 유해 발굴작업을 통해 유해 457구를 발굴했다고 밝혔다. 후반기 전사자 유해 발굴작업은 지난 2일부터 오는 11월 말까지 진행된다.
 
 
 
 
임현동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