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러시아 “불법조업 北어선 2척 나포…국경수비대 3명 부상”

조업 중인 북한 어선. 사진과 기사 내용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조업 중인 북한 어선. 사진과 기사 내용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러시아 당국이 동해상에서 불법 조업 중이던 북한 어선 2척을 나포했다고 17일(현지시간) 타스 통신 등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러시아 국경수비대 소속 연방보안국(FSB)는 이날 “국경수비대가 수자원 보호 활동을 하던 중 동해상의 러시아 배타적경제수역(EEZ)에서 불법으로 조업하던 북한 어선 2척과 소형 어선 11척을 발견해 그중 21명의 선원이 탄 어선 1척을 나포했다”고 밝혔다.
 
특히 “45명의 선원이 탄 두 번째 어선 선원들은 러시아 국경수비대 요원들에게 무력 공격을 감행했다”며 “그 과정에서 3명의 수비대원이 크고 작은 상처를 입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북한 승무원들이 어떤 무기를 사용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FSB는 이후 불법 어업을 한 북한 어선 2척을 모두 나포해 러시아로 예인했다고 전했다. 2척의 어선에는 모두 56명의 북한 승무원이 탑승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