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원 춘천 주택서 방화 추정 불…1명 사망‧2명 부상

17일 오후 4시 48분 강원 춘천시 남면 광판리 한 주택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다. 이 화재로 1명이 숨지고 2명이 화상을 입었다. [강원도소방본부 제공]

17일 오후 4시 48분 강원 춘천시 남면 광판리 한 주택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이 진화하고 있다. 이 화재로 1명이 숨지고 2명이 화상을 입었다. [강원도소방본부 제공]

 
강원도 춘천의 한 주택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강원소방본부에 따르면 7일 오후 4시 48분 춘천시 남산면의 단독주택에서 불이 났다. 이 화재로 아버지 A(60)씨가 숨지고 아들(24)과 딸(26) 등 2명이 화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당국은 소방인력 53명, 장비 18대를 투입해 현장 출동 30분만인 오후 5시 16분 진화했다. 목격자들은 주택에서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이 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가 집안에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질렀다는 진술 등을 확보함에 따라 방화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