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지부·한국사회복지협의회 ‘디딤씨앗통장’ 이야기 공모전 개최

‘디딤씨앗통장 이야기 공모전’ 포스터(사진제공=한국사회복지협의회).

‘디딤씨앗통장 이야기 공모전’ 포스터(사진제공=한국사회복지협의회).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 이하 복지부)는 저소득 아동의 사회진출 시 소요되는 학자금, 취업 준비 등 초기비용을 지원하기 위하여 ‘아동발달지원계좌(디딤씨앗통장)’ 사업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 이하 협의회)와 함께 운영하고 있다.
 
‘아동발달지원계좌’사업은 요보호 및 기초수급 아동을 대상으로 ‘디딤씨앗통장’ 가입 아동이 4만원 이내의 금액을 적립하면 정부(지자체)가 같은 금액을 적립하여 자산형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통하여 2007년부터 2018년까지 총 3850억원이 적립됐으며, 총 8만 1400여명의 아동이 지원을 받았다.
 
복지부와 협의회는 9월 2일부터 10월 11일까지 ‘디딤씨앗통장’을 국민들에게 홍보하고, 가입 아동에게 자립에 대한 의지와 희망을 심어주기 위하여 ‘디딤씨앗통장 이야기 공모전’을 개최한다.
 
주제는 ‘가입 아동의 자립 성공사례 및 꿈과 희망을 전하는 내용’, ‘사업을 이해하기 쉽게 표현해 국민들이 후원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내용’이며, 그림, 수기, 사진, UCC, 웹툰 등 다양한 형태로 참여할 수 있다.
 
복지부 장관상(최우수상, 상금 150만원) 1명 등 총 31명을 선정하여 시상하며, 선정작은 디딤씨앗통장 홍보에 활용된다.
 
‘아동발달지원계좌’사업과 ‘디딤씨앗통장 이야기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