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내 매파들의 예측불가 혼담 프로젝트…'꽃파당' 16일 첫방



오늘(16일) 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이 예측불가 혼담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안방극장에 로코 사극 열풍을 예고한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 제작 JP E&M, 블러썸스토리)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청춘 배우 라인업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한껏 설레게 만든 가운데, 오늘(16일) 밤 첫 방송에서 꽃보다 아름다운 사내 매파들의 당 '꽃파당'의 활약이 펼쳐진다.



운종가에 등장했다하면 사람들의 발걸음까지 멈추게 만드는 꽃미모의 소유자 마훈(김민재), 고영수(박지훈), 도준(변우석). 외모보다 더 놀라운 것은 바로 이들이 한번 맺어준 인연은 절대 끊어지지 않는다는 조선 최고의 사내 매파당 '꽃파당'이기 때문이다. 예리한 관찰력을 가진 혼담 컨설턴트 마훈, 2% 부족한 점을 찾아내 변신시켜주는 이미지 컨설턴트 영수, 그리고 한양 최고의 정보꾼 도준은 평소 티격태격 다투기 바쁘지만, 의뢰인의 혼사를 성사시켜줄 때만큼은 완벽한 호흡을 자랑한다. 아무리 중매를 거부하는 이들이라도 '꽃파당'의 손만 닿으면 부부의 연을 맺게 되는 필살기는 과연 무엇일까.



하지만 양반들도 체면 불구하고 문밖으로 긴 줄을 설만큼 한양에서 인기 절정인 '꽃파당'에게도 왠지 꺼림칙한 손님이 있다. 공개된 스틸컷 속 마훈의 표정이 말해주듯, "매파님이 먼저 제 혼사를 받아주셔야 합니다"라며 꾸준히 찾아오는 이수(서지훈)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매파는 사랑보다 사람을 찾아주는 일이라고 생각하는 마훈에게 개똥(공승연)을 향한 이수의 순애보는 중매에 있어서 오히려 불필요한 조건일 뿐. 게다가 그 은애하는 상대가 마훈을 "재수 없는 양반"이라고 부르는 개똥이라니. 이는 혼사를 거절하는 마훈과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이수의 이야기가 더욱 기대되고 궁금해지는 이유다.



제작진은 "개업일만을 기다려온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이 시청자들을 맞이할 준비를 끝마쳤다. 오늘(16일) 밤, 방송되는 첫 회에서는 사내 매파들의 활약, 개똥이와 이수의 애틋한 관계에 이어 마훈을 찾아간 이수의 혼사 의뢰가 드러날 것"이라고 귀띔했다. 또한, "가을에 찾아온 로코 사극인 만큼, 가을바람처럼 시원하고 기분 좋아지는 이야기로 시청자 여러분들을 찾아갈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오늘(16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JP E&M, 블러썸스토리)

(JTBC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꽃파당' 배우들이 직접 밝힌 '본방 사수' 관전포인트 셋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현장 비하인드 대방출! '꽃파당' 개업 5일 전! '꽃매파 4인방'의 중매 필살기는?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공승연X서지훈, 설레면서도 불안한 혼사 향방은? 이보다 화려할 순 없다…'꽃파당' 고수·조성하 등 카메오 공개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