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대홈쇼핑 전용 브랜드 ‘J BY’ 뉴욕 코트리쇼 패션박람회 참가

현대홈쇼핑 자체 브랜드 J BY가 홈쇼핑 브랜드로는 처음으로 뉴욕 코트리 쇼 박람회에 참가한다. [사진 현대홈쇼핑]

현대홈쇼핑 자체 브랜드 J BY가 홈쇼핑 브랜드로는 처음으로 뉴욕 코트리 쇼 박람회에 참가한다. [사진 현대홈쇼핑]

현대홈쇼핑은 정구호 디자이너와 협업해 만든 자체 패션브랜드 ‘J BY(제이 바이)’가 미국에서 열리는 뉴욕 코트리쇼 패션 박람회(16~18일)에 참가한다고 15일 발표했다. 
 
매년 봄ㆍ가을에 열리는 뉴욕 코트리쇼는 미국 최대 규모의 패션 박람회로 꼽힌다. 지난 2월 열린 봄 박람회에선 세계 패션 업체 1500여 곳과 바이어 1만명이 참가했다. 국내 홈쇼핑 패션 브랜드가 뉴욕 코트리쇼에 진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구호 디자이너 [사진 현대홈쇼핑]

정구호 디자이너 [사진 현대홈쇼핑]

 
 
박람회 참가는 J BY 해외 진출 시도의 첫 신호탄이다. 현대홈쇼핑은 측은 “J BY가 론칭 3년 만에 누적 주문금액 3000억원을 달성하면서 ‘메가브랜드’로 성장한 만큼 해외시장에서도 경쟁력을 갖췄다는 판단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100% 린넨 소재로 제작된 내년 봄ㆍ여름 시즌 상품 80여종을 선보일 계획이다. 정구호 디자이너도 직접 박람회에서 브랜드 소개에 나선다.  
 
김종인 현대홈쇼핑 패션사업부장은 “브랜드 고급화 전략 중 하나로 1년 전부터 뉴욕 코트리쇼 참가를 준비해왔다”며 “차별화된 디자인과 소재로 J BY를 홈쇼핑 대표 브랜드로 육성하고 K패션 알리기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