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울릉도서 관광버스 2대 충돌…34명 중경상

14일 오후 경북 울릉군 도동리 도로에서 관광버스 2대가 충돌한 현장에서 119구조대 등이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 경북소방본부]

14일 오후 경북 울릉군 도동리 도로에서 관광버스 2대가 충돌한 현장에서 119구조대 등이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 경북소방본부]

울릉도에서 관광버스 2대가 부딪혀 34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14일 오후 2시 26분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 도로에서 관광버스 2대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양쪽 버스에 타고 있던 운전사와 관광객 39명 가운데 34명이 다쳤다. 부상자 중 2명은 중상을 입었다.
 
경찰은 관광객 37명을 태우고 도동에서 봉래폭포 방향으로 올라가던 버스와 운전사만 탄 채 반대 방향에서 내려오던 버스가 충돌하며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사고가 난 도로에 중앙선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두 차량 운전사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