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세계면세점 부산점, 추석 맞아 지역사회 소외이웃에 생필품 전달


신세계면세점 부산점은 추석 명절을 맞아 로사복지관에 기부금을 전달하고, 생필품 나눔 봉사를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10일 망미성당 부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신세계면세점 부산점 강연석 점장을 비롯해 구춘희 로사복지관장, 인사총무 김수강차장, 마케팅 안효석 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신세계면세점 부산점 임직원들이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장애인 가정 200가구에 쌀, 라면, 과일 등의 생필품을 직접 포장해 배달했다.

신세계면세점 부산점 강연석 점장은 “명절은 어려운 이웃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따뜻한 관심과 애정이 특별히 필요한 시기다. 모두가 행복한 명절을 보낼 수 있었으면 하는 마음이 전달되기를 바란다”며 “향후에도 신세계면세점은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사회 전반에 나눔 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기업의 책임을 다할 것” 이라고 전했다

신세계면세점 부산점은 로사복지관과 함께 지역 소외계층 어르신 점심 배식, 도시락 나눔, 어린이 장난감 도서관 물품 기부 및 청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년간 12회 이상 이어오고 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