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골든차일드 최보민, '에이틴2'→'날 녹여주오' 설렘유발자


웹드라마 ‘에이틴2’를 통해 차세대 ‘설렘 유발자’로 등극한 골든차일드 최보민이 이번엔 ‘날 녹여주오’로 안방극장에까지 무한 설렘을 유발할 예정이다.

28일 오후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극 ‘날 녹여주오’는 24시간 냉동 인간 프로젝트에 참여한 남녀가 미스터리한 음모로 인해 20년 후 깨어나면서 맞이하는 가슴 뜨거운 이야기. 최보민은 해동된 2019년의 원진아(고미란)를 ‘심쿵’하게 만드는 대학생 황지훈 역을 맡았다.

최보민(황지훈)은 대학 수업을 듣다가 원진아를 만나게 된다. 20년 동안 냉동돼있었기 때문에 20대의 모습을 간직하고는 있으나, 감성은 90년대에 머물러있는 원진아에게 ‘썸’이라는 신조어를 알려준다. 직진 연하남 최보민은 냉동인간 원진아의 마음을 제대로 녹일 수 있을까.

11일 공개된 스틸컷에는 청량한 신입생 포스를 ‘뿜뿜’하며 녹음이 짙은 캠퍼스를 만끽 중인 원진아와 최보민이 포착됐다. 누가 봐도 연인 같은 그림이다. 외모만으론 또래처럼 보이지만, 사실 20살이 넘게 나이 차이가 나는 이들의 관계는 과연 어떻게 발전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제작진은 “웹드라마 ‘에이틴2’로 많은 사람들의 심장을 저격했던 최보민이 지훈 캐릭터를 만나 새로운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