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상호 13분 선제골…한국, 투르크멘에 전반전 1대0으로 앞서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한국과 투르크메니탄과의 경기에서 한국 나상호(17번)이 골을 성공시킨 뒤 손흥민과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한국과 투르크메니탄과의 경기에서 한국 나상호(17번)이 골을 성공시킨 뒤 손흥민과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나상호 선수의 골에 힘입어 투르크메니스탄을 1대 0으로 리드하고 있다.  
 
10일 오후 11시(한국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1차전에서 한국 축구대표팀은 전반전을 1대0으로 종료했다. 
 
한국은 황의조를 최전방에 두는 4-1-4-1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손흥민이 좌측 윙포워드로 뛰고, 중원은 황인범이 지켰다. 나성호와 이재성이 좌우 측면을 맡고, 정우영이 뒤를 받쳤다. 포백은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이용이 서고 골키퍼는 김승규였다.  
 
전반 12분쯤 혼선 상황에서 나상호가 때린 슈팅이 그대로 골문으로 들어가면서 득점에 성공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