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 조국 장관 동생 전처 부산 자택 압수수색

[연합뉴스TV]

[연합뉴스TV]

조국(54)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조 장관 동생 전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고형곤 부장검사)는 10일 오전 10시쯤 부산 해운대구 좌동에 있는 조모(51)씨 자택에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하고 있다.
 
조씨는 조 후보자 남동생과 위장이혼하고 조 후보자 가족과 이례적인 부동산 매매를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조씨는 지난 19일 언론에 낸 입장문에서 "남편과 위장이혼하고 조 후보자 가족과 부동산을 위장 매매했다는 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며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국내 모 항공사 직원인 조씨는 지난달 29일 근무차 김해공항 국제선 청사에서 출국하려다 출입국사무소 측에 의해 제지당해 출국금지된 사실이 확인됐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