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민주당 김종민 의원, 두 번의 해명과 한 번의 사과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은 6일 국회에서 열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에서 2번의 해명과 1번의 사과를 했다. 첫번째 해명은 지방대 비하 논란이었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질의에서 조 후보자 딸 조 모(28) 씨의 ‘동양대 총장 표창장’ 위조 의혹에 대해 “고려대 학생이 유학을 가든 대학원을 가든, 동양대 표창장이 뭐가 필요하겠느냐”고 말해 ‘지방대 비하’ 논란을 빚었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오후 질의 시간에 “지방대 폄훼는 오해”라고 말했다. 두번째 해명은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에게 말한 “사학 하시는 분” 발언이었다. 한 번의 사과는 최성해 동양대학교 총장이 진짜 교육학박사가 아닌 명예박사라고 비판했던 발언에 대해서다. 아래는 김 의원의 해명과 사과 장면이다.

 
 
조문규 기자, 영상편집 우수진ㆍ여운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