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 제기하며 네이버 항의 방문한 한국당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왼쪽)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에게 답변하고 있다. [뉴스1]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왼쪽)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에게 답변하고 있다. [뉴스1]

자유한국당 원내지도부가 5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지명 이후 발생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 성남 분당 네이버 본사를 항의방문했다.  
 
한국당은 실시간 검색어가 특정 정치세력의 소위 ‘좌표 찍기’에 의해 조작되는 정황은 지난달 27일부터 포착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매크로 조작 공개 검증, 실검 알고리즘 개선, 업무방해죄 고발 등을 네이버 측에 요구했다.
 
이날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소수 집단의 조직적인 행동에 의한 실검 조작은 건전한 여론 형성을 방해하는 민주주의 훼손”이라며 “대한민국 여론을 움직이는 가장 힘센 언론기관인 네이버가 그런 부분을 그냥 방치하는 것은 맞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에 네이버 측은 음란·불법 콘텐츠를 제외하면 당사자의 신고 없이 실시간 검색어를 수정하는 일은 있을 수 없다고 밝혔다.

 
강승규 한국당 마포갑 당협위원장은 “‘나경원사학비리’, ‘나경원자녀의혹’ 등은 명예를 훼손하고 서비스 품질을 저하하는 단어”라며 “네이버가 제시하는 기준에 어긋나는 실시간 검색어 조작이 이뤄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운영총괄 리더는 “실시간 검색어는 알고리즘에 의해서가 아니라 요청이 오거나, 불법성이 있거나, 성인물이거나 음란성이 있을 때 제외를 하고 있다”며 “나 원내대표 관련 키워드 등 명예훼손도 사업자가 임의로 판단하지 못하게 돼 있으며 이해당사자가 신고를 하면 법에 근거해서 판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구글·바이두·야후 등 해외 포털 사이트에는 실시간 검색어가 없다’는 지적에 “한국 구글에는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가 없지만 글로벌에는 있다”며 “나라별로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와 검색어 트렌드, 순위를 제공하는 건 매우 많은 사업자가 하고 있는 일”이라고 반박했다.
 
이날 비공개로 진행된 면담에서 자유한국당은 네이버에 매크로 프로그램 공개 검증과 실시간 검색어 알고리즘 개선, 조 후보자 관련 검색어를 반복 입력한 이용자에 대한 업무방해죄 고발 등을 요구했다. 그러나 “검토해 보겠다” 수준의 원론적인 답변만 들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에게 답하고 있다. [뉴스1]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에게 답하고 있다.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원들이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를 만나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질의하고 있다.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원들이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를 만나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질의하고 있다. [뉴스1]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에게 답하고 있다. [뉴스1]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 네이버 본사 회의실에서 실시간 검색어 조작 의혹과 관련해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에게 답하고 있다. [뉴스1]

네이버를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본사를 방문해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 [뉴스1]

네이버를 항의 방문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5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네이버 본사를 방문해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 [뉴스1]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