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고은X정해인 부산·대구 뜬다"…'유열의음악앨범' 무대인사 전관 매진[공식]



'유열의 음악앨범'이 부산·대구로 향한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정지우 감독)' 팀은 개봉 2주차 부산·대구 무대인사를 진행을 예고, 예매 전관 매진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번 부산·대구 무대인사에는 김고은, 정해인은 물론 은자 역의 김국희, 현우 친구 방망이 역의 김병만 그리고 정지우 감독이 함께한다.
 
부산·대구 지역의 개봉 2주차 무대인사는 7일 롯데시네마 광복을 시작으로 메가박스 부산극장, 롯데시네마 부산본점, 롯데시네마 서면, CGV서면, 영화의 전당,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센텀시티, 8일 CGV대구아카데미, CGV대구한일, 롯데시네마 동성로, CGV대구, 메가박스 대구, 메가박스 대구 신세계에서 진행된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 미수(김고은)와 현우(정해인)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그린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개봉 2주차에도 한국 영화 박스오피스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