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 갤럭시 폴드 239만8000원

갤럭시 폴드. [연합뉴스]

갤럭시 폴드.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오는 6일 국내 공식 출시하는 폴더블 폰 ‘갤럭시 폴드’의 가격이 239만8000원으로 정해졌다.
 
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이동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는 갤럭시 폴드의 출고가를 제품 가격 218만원에 부가가치세 10%인 21만8000원을 더한 금액인 239만8000원으로 정했다. 
 
갤럭시 폴드는 통신3사 모델과 자급제 모델로 모두 출시되지만, 초반 자급제 위주로 물량을 극소량만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각 통신사에 배정된 초기 물량이 300∼400대, 자급제 물량은 2000∼3000대 수준으로 전해졌다.
 
당초 삼성전자는 9월 중순 이후 갤럭시 폴드를 국내에 판매하려 했으나,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IFA 2019) 일정을 고려해 출시 일정을 앞당기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IFA에서 결함이 개선된 버전의 제품을 글로벌 관람객에게 처음으로 공개하고, 동시에 국내 출시도 진행할 예정이다.
 
갤럭시 폴드 수정판은 올 2월 처음 공개됐던 제품과 달리 이음새(힌지) 상·하단에 보호 캡을 추가해 내구성을 강화했다. 처음 문제가 됐던 필름 형태의 화면 보호막(커버 윈도)은 아예 스마트폰 테두리(베젤) 밑으로 들어가게끔 디자인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