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경원 "조국, 국회 기습 침략…유야무야 넘어가면 국민이 심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일 오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긴급 기자간담회에서 발언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일 오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긴급 기자간담회에서 발언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기자간담회에 대해 "민의의 전당인 국회를 기습 침략했다"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조 후보자의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는 2일 오후 별도의 기자회견을 갖고 "주권자의 권리에 대한 명백한 테러"라며 이같이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법치에 대한 유린이자 국민에 대한 무시"라며 "행정부를 감시·견제해야 할 의회의 존재 가치를 완전히 무너뜨리고 짓밟는 의회 모독"이라고 규정했다.
 
그러면서 "오늘 기자간담회로 유야무야 넘어가려 한다면 이 부분에 대해서는 분명히 국민들께서 내년 4월에 심판하실 거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