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발렌시아 이강인, 구보와 '미니 한일전'

 
스페인 발렌시아 미드필더 이강인 [사진 발렌시아 인스타그램]

스페인 발렌시아 미드필더 이강인 [사진 발렌시아 인스타그램]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 이강인(18)이 구보 다케후시(18·마요르카)와 ‘미니 한일전’을 치렀다.  

마요르카 구보와 라리가서 맞대결
구보는 레알 마드리드 출신 기대주
이강인은 평점 6.2점, 구보는 6.1점
마르카 "이강인-구보, 6년만에 재회"

 
이강인은 2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마요르카와 2019-202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라운드에서 후반 38분 교체출전했다. 앞서 이강인은 레알 소시에다드와 개막전 명단에는 빠졌고, 셀타 비고와 2라운드에는 교체명단에 포함됐지만 결장했다. 3경기 만에 시즌 첫 출전기회를 잡았다.  
 
이강인은 2-0으로 앞선 후반 38분 교체투입됐다. 앞서 구보가 후반 34분 먼저 교체로 나섰다. ‘한일 축구 미래’의 맞대결이 성사됐다. 이강인은 지난 6월 20세 이하 월드컵 준우승을 차지하며 골든볼을 수상했다.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에서 마요르카로 임대된 일본 구보. [사진 마요르카 인스타그램]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에서 마요르카로 임대된 일본 구보. [사진 마요르카 인스타그램]

구보는 올 시즌 일본 J리그를 떠나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에 입단했다. 지난달 22일 마요르카로 임대됐고, 이날 데뷔전을 치렀다. 구보는 일본 A대표팀에도 발탁된 기대주다.
 
이강인은 후반 40분 중원에서 침투패스를 찔러줬다. 하지만 막시 고메스가 오프사이드에 걸렸다. 짧은 출전시간이 아쉬웠다.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 미드필더 이강인. [사진 발렌시아 트위터]

스페인 프로축구 발렌시아 미드필더 이강인. [사진 발렌시아 트위터]

발렌시아는 전반 43분과 후반 12분 다니 파레호의 연속 페널티킥골로 2-0으로 이겼다. 유럽통계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강인에게 평점 10점 만점에 6.2점을 줬다. 구보에게는 6.1점을 줬다. 
 
스페인 마르카는 “이강인과 구보는 6년 전 12살 때 유소년대회에서 맞붙었다. 6년이 지나 1군에서 다시 대결했다”고 보도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