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능 강화한 김정은, 흙바닥 털썩 앉아 바라본 곳은

 
개장을 앞둔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 시찰에 나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흙바닥에 주저 앉아 온천관광지구를 살펴보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개장을 앞둔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 시찰에 나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흙바닥에 주저 앉아 온천관광지구를 살펴보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개장을 앞둔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 현장을 시찰했다고 31일 조전중앙통신을 보도했다.

[서소문사진관]

통신은 쥐색 바지에 흰색 상의를 입은 김 위원장이 흙바닥에 털썩 주저앉아 건설 현장을 바라보는 모습 등  모두 7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김 위원장의 이곳 시찰은 2018년 8월과 올 4월 포함해 이번까지 세 차례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31일 시찰한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31일 시찰한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 위원장은 이틀 전 평양 만수대 의사당에서 열린 제14기 2차 최고인민회의에는 불참했다.  이날 최고인민회의는 헌법 개정을 통해 김 위원장의 권능을 강화하고 '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을 맡지 않는다'고 명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당에서 구상한 대로 자연지대적 특성을 잘 살리고 주변의 환경과 정교하게 어울리는 특색 있는 관광지구가 형성됐다”며 “구획 구분과 배치가 실용적이며 매 건물들이 건축 미학적으로도 손색이 없다"고 평가했다고 전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을 시찰했다고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을 시찰했다고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또 김 위원장은 "우리 식 사회주의제도의 자랑스러운 면모를 새겨 넣어야 하고 우리 인민들이 날로 변모되는 부강하고 문명한 조국의 모습을 보면서 크나큰 긍지와 애국의 마음을 더 깊이 간직하게 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을 시찰했다고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을 시찰했다고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 위원장은 특히 공사를 주도한 군 관계자들에 대해 "인민군적으로 제일 전투력 있는 이 부대에 건설을 맡기게 잘했다", "전문건설부대 못지않게 건설을 잘한다", "정말 힘이 있는 부대" 등의 표현을 쓰며 치하했다. 
산간 지대에 위치한 양덕군 온천관광지구에는 온천을 비롯한 스키, 건강치료 등 종합적인 체육문화휴식기지가 들어 걸 예정이다. 김상선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을 시찰하는 장면.[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을 시찰하는 장면.[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 시찰 장면.[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31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평안남도 양덕군 온천관광지구 건설현장 시찰 장면.[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올 4월 양덕군 온천관광지구를 시찰하는 김 위원장.[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올 4월 양덕군 온천관광지구를 시찰하는 김 위원장.[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서소문사진관

서소문사진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