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충주 산업단지 폭발 추정 화재…8명 중경상·1명 실종

30일 오후 11시 50분쯤 충북 충주시 주덕읍 중원산업단지 내 접착제 제조 공장에서 폭발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30일 오후 11시50분쯤 충북 충주시 신니면의 한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중이다. [뉴스1]

30일 오후 11시50분쯤 충북 충주시 신니면의 한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중이다. [뉴스1]

이 불로 공장 직원들로 추정되는 8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 중 1명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를 진압하고 있는 소방 당국은 사라진 직원 1명에 대한 실종자 수색도 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40여분 만에 대응 2단계를 발령한 후 인력 400명과 장비 70대를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거센 불길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길을 잡는 대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할 계획이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