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시 "시민은 누구나 오세요" 한마당 총회서 내년 시민참여예산 선정

서울시는 오는 31일(토) 10시부터 서울 광장, 시청 1층 로비, 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시민참여예산 한마당 총회를 개최한다. 서울시 시민참여예산위원들이 직접 선정한 ‘함께하는 참여예산, 발전하는 서울살림’을 슬로건으로 하는 이번 총회는 서울시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서울시는 시민들이 직접 제안한 예산 사업을 지난 5월~7월 중 심사 완료 하고, 시민들에게 필요한 사업을 최종 선정하기 위한 2020년 시민참여예산사업 시민투표가 지난 8월 5일부터  시작하였고 8월 31일 16시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의 총 선정 대상 사업비는 약 700억원으로 8월 31일「시민참여예산 한마당 총회」에서 결정된다.
 
시민투표 대상은 서울시 사업부서 검토와 시민참여예산위원회 민관예산협의회 현장확인, 숙의․심사 등 다각적인 절차를 통해 선정한 101건 사업, 495.8억원(시정참여형 77건 418.3억원, 시정협치형 24건 77.5억원)으로 시민투표 결과에 따라 최종 450억원 규모가 결정된다. 일반시민, 제안자 및 예산학교 회원은 시민참여예산 홈페이지나 서울시 ‘엠보팅’ 앱을 사용하여  참여할 수 있고, 시민참여예산위원은 한마당 총회 당일 현장에 설치된 PC를 이용하여 일상생활 속에서 꼭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사업 10개(시정참여형 7개, 시정협치형 3개)를 선택하면 된다. 2020년 시민참여예산사업은 일반시민(50%), 제안자(10%), 시민참여예산위원(30%), 예산학교 회원(10%)의 투표를 합산한 결과 우선 순위에 따라 사업이 선정된다. 투표가 시작된 지 24일째인 지금 현재 투표에 참여한 수는 약 14만명(28일 06시 기준)으로 작년 최종 투표 수(120,801명)를 넘어섰으며, 그 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아울러, 자치구에서 시행하는 시민참여예산사업 규모도 8월 31일 총회 당일 최종 승인되어 발표된다.  
 
서울시는 올해 25개 자치구에 현장투표소를 운영하여 참여예산위원 중심으로 2020년 시민참여예산 투표대상 사업 및 투표 방법을 시민들에게 설명하고, 서울시청 본관 1층 로비에는  이번 달 중 2020년 시민참여예산 투표대상사업을 상시 전시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시민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또한, 시청역사 내에도 현장투표소를 운영하여 보다 많은  시민이 참여하도록 홍보를 강화했다. 서울시청 본관 1층 로비에 마련되는 시민참여예산 홍보전시관에는 8월 12일부터 2020년 시민참여예산사업 투표 대상 사업소개, 세계 속 참여예산 이야기, 서울시 시민참여예산위원회 활동, 예산학교, 2018 우수 선정 시민참여예산 사업 BEST5 등이 다양한 컨텐츠가 영상 자료, 사진 등을 통해 소개되고 있다.  
 
한편, 2019년에는 민관예산협의회 1차 사업심사에 앞서 심사 현장확인을 실시하여 사업심사의 내실화를 도모하였고, 특정 지역만이 아닌 다수의 시민에게 혜택을 주는 광역사업으로  구체화 및 유사사업의 통폐합을 적극 추진하는 등 양질의 시민참여예산 사업 선정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해왔다. 사업 심사를 위해 시정 10개 분야별 27명(시민참여예산위원 20명,  민간전문가 3명, 시 사업부서 공무원 4명) 내외가 참여하는 민관예산협의회를 구성·운영하였다.
 
8월 31일(토)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개최되는 한마당 총회 공식 행사에서는 13시부터 2020년 시민참여예산 사업 최종 선정과 더불어 현장투표존 운영, 시민참여예산 우수사업 경진대회, 2019년 시민참여예산 되돌아보기 토크, 부대행사(축하공연 및 레크리에이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총회에는 박원순 서울시장도 참석하여 우수사업 시상 등 에 함께 자리할 예정이다. 한마당 총회에서 최종 선정된 시민참여예산사업은 10월까지 서울시 2020년 예산안에 반영되고 11월 서울시의회 심의·의결 후 최종 편성 확정되게 된다.
 
오경희 시민숙의예산담당관은 “예산편성 과정에 시민참여를 보장함으로써 참여민주주의 활성화를 위해 그 동안 많은 시민들이 예산사업을 제안, 심사, 평가 및 홍보 등 다양한 참여예산 영역에 참여해 왔다.”면서“시민들의 생활에 꼭 필요한 사업이 최종 선정되는 한마당 총회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