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의 운세' 홍현희 "코가 들려 있으면 돈이 새나?" 관상 상담



홍현희와 은혁의 관상을 통해 신기한 관상의 세계를 공개했다.

방송: 8월 28일(수) 저녁 8시



28일(수) 방송되는 JTBC2 '오늘의 운세'에서 개그맨 홍현희가 출연해 자신의 관상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는다.



최근 진행된 '오늘의 운세' 녹화에서 홍현희는 "들려 있는 코 모양 때문에 돈이 샌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며, 정말로 코가 들려 있으면 돈이 새는지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관상학 전문가 안준범은 홍현희의 전반적인 관상은 물론, 홍현희가 재산을 모을 수 있는 솔루션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홍현희의 관상 상담을 지켜보던 은혁 역시 관상 상담 대열에 합류했다. 은혁의 관상을 보던 관상학 전문가는 은혁의 예상 수명을 무려 100세로 예측했다. 특히 은혁의 관상에 숨겨진 '장수의 비밀'이 다름 아닌 '귓구멍'으로 밝혀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100세 무병장수'와 '귓구멍'이 어떤 관상학적 연결고리를 가지고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지는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예측 전문가와 함께 돈을 모으는 관상부터 오래 사는 관상까지 관상에 대한 모든 것을 낱낱이 파헤친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오지호' 관상을 가진 남자와 '서현진' 관상을 가진 여자의 소개팅 현장이 공개된다. 서로 다른 성격과 취향을 가진 두 남녀는 소개팅 내내 알쏭달쏭한 기류를 보이며 예측 전문가들을 그 어느 때보다 혼란스럽게 했다는 후문이다.



관상으로 알아보는 재물운과 장수의 비밀은 28일(수) 저녁 8시에 방송되는 JTBC2 '오늘의 운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오늘의 운세' 설리, 깜짝 발언 "외모·나이 고려해 남자친구 만날 것" '오늘의 운세' 설리 닮은 여자-달마대사 관상 남자 소개팅…결과는? '오늘의운세' 하성운, 10년 간 연애 불가능? 충격적 '연애운'에 좌절 '오늘의 운세' 신동, 백종원과 '관상학적 쌍둥이?' 특별한 관상에 시선 집중! '오늘의 운세' 하성운 "여자친구 휴대전화 안 볼 것" 솔직 발언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