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면가왕' 마라탕, 정체는 김인석…신봉선도 속였다


'복면가왕' 마라탕의 정체는 개그맨 김인석이었다. 

25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는 지니의 4연승을 저지하기 위한 도전자 8인이 등장했다. 

1라운드 세 번째 무대는 목욕탕과 마라탕의 대결이었다. 두 사람은 더 블루의 '너만을 느껴며'를 선곡했다. 목욕탕은 시원시원하고도 매력적인 음색을 자랑했다. 마라탕은 부드럽게 이어가며 고음으로 갈수록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연예인 평가단 윤상은 "1라운드 무대가 아니라 스페셜 무대 같은 정도로 인상 깊은 무대였다. 목욕탕에 투표를 했는데 매력적인 지수가 높아서다. 자신감에 묘하게 끌렸다"고 말했다. 신봉선이 격하게 공감했다. 

승자는 목욕탕이었다. 목욕탕은 생각도 못한 결과에 크게 당황했다. 패한 마라탕의 정체는 김인석이었다. 그는 "신봉선이 알아보지 못해 서운했다"고 토로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