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학생 취업하고 싶은 대기업 2위 삼성, 1위는...

네이버가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에 올랐다. 2년 연속이다.
 
23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알바몬은 국내 4년제 대학 재ㆍ휴학생 1244명을 대상으로 시가총액 100대 기업에 대한 취업 선호도(고용 브랜드)를 조사했다고 발표했다. 조사 결과, 네이버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 1위(21%, 복수응답 포함)에 올랐다. 2위는 삼성전자(16.9%), 3위는 카카오(16.5%)로 나타났다. 그다음으로는 ^CJ제일제당(12.9%) ^LG전자(9.6%) ^호텔신라(9.2%) ^LG생활건강(8.5%) ^SK하이닉스(8.0%) ^신세계(7.5%) ^대한항공(7.4%) 순이었다.  
 
대학생이 취업하고 싶은 대기업.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대학생이 취업하고 싶은 대기업.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이공계열 전공자 중에서는 삼성전자를 가장 취업하고 싶은 기업으로 꼽은 대학생이 21.9%로 가장 많았다. 2위는 네이버(16.9%), 3위는 SK하이닉스(14.3%), 4위는 카카오(14%), 5위는 LG화학(13.3%)으로 나타났다. 경상계열ㆍ인문사회계열ㆍ예체능계열에선 모두 네이버를 취업 선호 1위로 꼽았다.
 
대학생들이 이들 기업을 선호하는 데는 복지제도와 연봉 수준의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해당 조사에서 대학생들은 ‘복지제도와 근무환경이 좋아 보여서’ 취업을 선호한다는 답변이 67.6%로 가장 높았다. 이어 ‘연봉이 높을 것 같아서(45.5%)’, ‘원하는 일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서(36.4%)’를 이유로 선택한 대학생들이 많았다.  
 
그 외에도 ^대표의 대외적 이미지가 좋아서(34.6%) ^주요 산업 분야의 선도기업이기 때문에(19.1%) ^기업의 제품ㆍ서비스를 체험한 경험이 좋아서(13.0%) 해당 기업에 취업하고 싶다는 답변이 많았다. 조사는 지난 19일부터 3일간 모바일 설문조사를 통해 이뤄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8 %다.
 
박수련 기자 park.sury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