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가티, 1600마력 센토디에치 공개…107억원짜리 한정판

부가티가 EB110 디자인을 재해석한 센토디에치(Centodieci)를 공개했다.
 
19일 모터1등 외신에 따르면 부가티는 시론을 기반으로 개발한 한 스페셜 모델 센토디에치를 공개했다. 센토디에치는 이탈리아어로 110을 뜻한다.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EB110은 부가티가 회사 창립자인 에토레 부가티의 탄생 110주년을 기리기 위해 1992년 선보인 슈퍼카다. V12 3.5ℓ 쿼드터보 엔진을 얹고 최고 550마력을 발휘했다.
 
센토디에치의 모체가 된 EB110은 부가티 특유의 말굽형 그릴을 줄인 외관 전면부와 시저 도어, B필러의 원형 흡기구 등을 이어받았다. 특히 헤드램프와 테일램프는 LED를 활용해 얇고 납작하게 달라졌다.
 
측면부는 시론의 특징인 C자형 패널을 없애고 도어 뒷편에 각각 위치한 5개의 공기 흡입구를 만들어 엔진에 공기를 공급한다.
 
파워트레인은 시론의 W16 8.0ℓ 쿼드 터보 엔진을 그대로 탑재했다. 최고 1577마력, 최대 163.0㎏·m를 발휘한다. 오일 쿨러에 추가 냉각 장치를 더해시론대비 약 97마력이 증가했다.
 
안전을 위해 최고시속은 380㎞에서 제한하며 0→100㎞/h 가속은 2.4초가 걸린다.
 
아킴 안시쳇 부가티 수석 디자이너는 “EB110은 부가티가 1956년 이후 다시 한번 업계의 정상에 오르게 한 자랑스러운 제품”이라며 “센토디에치를 통해 EB110을 기리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센토디에치(Centodieci) [사진 부가티 홈페이지 캡처]

 
부가티는 센토디에치를 10대로 한정 판매할 계획이다. 차량은 공개와 동시에 모두 판매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차량이 고객에게 인도되는 시기는 약 2년 후인 2021년부터다. 센토디에치의 가격은 890만달러(한화 약 107억원)에서 시작한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