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뭐든지 프렌즈' 코요태 출연·새 코너 공개, 두 배로 큰 웃음


‘뭐든지 프렌즈’에 혼성그룹 코요태가 출연해 웃음 폭발하는 예능감을 뽐낸다.

21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tvN ‘뭐든지 프렌즈’에는 인기 장수 그룹 코요태가 게스트로 나와 6명의 프렌즈와 함께 환상의 케미를 선보인다.

신지와 동문인 홍윤화는 “고등학교 때 개그를 처음 시작하고 싶다고 했을 때 교장 선생님이 신지처럼 될 자신이 있으면 널 밀어주겠다고 했다”며 일화를 공개한다. 또한 마트 신입사원 콘셉트로 출연한 신지의 이력서 특이사항에 적혀 있는 ‘20년 음 이탈 무사고’ 내용도 눈길을 끈다. 신지가 “저희 곡을 잘 부르려면 악을 잘 써야 한다”고 하자 즉석 고음 대결이 펼쳐지며 듣지 못할 고음들이 난무한다.

이날 방송에는 신규코너 ‘이 주의 우수사원을 뽑는 테스트’가 새롭게 추가된다. 경쟁력 있는 마트를 만들기 위해 매주 사원들의 기량을 높이기 위한 테스트가 진행되며, 거기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프렌즈는 ‘이 주의 사원’ 메인 보드에 크게 사진이 게재되고 상품을 받는다.

첫 번째 테스트로는 마트 안내방송을 하기 위해 꼭 갖춰야 하는 덕목인 곡 선별능력을 알아보기 위한 ‘노래 제목 맞히기’ 게임이 진행된다. 여러 곡이 섞인 채 동시에 플레이되는 곡을 듣고 그 안에 있는 모든 곡을 맞혀야 한다. 또 외국인 손님을 받기 위한 언어 능력 향상을 위해 실제 외국인에게 주어진 단어를 설명해야 하는 ‘스피드게임’도 이어진다. 프렌즈들은 각종 손짓 몸짓과 온갖 의성어로 단어를 표현하며 재미를 선사한다.

정확한 기억력을 위한 테스트로 원곡 맞히기 게임도 펼쳐진다. 다른 곡이 입혀진 뮤직비디오를 보고 원곡을 알아내야 하는 것. 하지만 뮤직비디오와 믹싱된 곡들이 엄청난 싱크로율을 자랑해 프렌즈들 모두 일동 패닉이 된다.

그다음으로 이어진 메인 코너 ‘맛탐정 프렌즈’에서는 이번 주 한층 더 다양한 재료들로 만들어진 상상 그 이상의 메뉴들이 공개된다. 호불호가 갈리는 음식도 있어 시식도 못 하는 프렌즈가 있는가 하면 그 맛을 본 프렌즈는 “이 음식을 시중에서 판매하고 있지 않다면 내가 장사하겠다”고 맛을 극찬한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