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홀슈타인 킬 이재성, 독일 2부리그 3R MVP

독일 키커지 선정 3라운드 MVP에 선정된 홀슈타인 킬 이재성. [사진 키커 인스타그램]

독일 키커지 선정 3라운드 MVP에 선정된 홀슈타인 킬 이재성. [사진 키커 인스타그램]

 
이재성(27·홀슈타인)이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부리그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차지했다.

독일 키커지 선정, 베스트11+MVP
칼스루헤전서 멀티골로 팀 첫 승 안겨

 
독일 축구전문지 키커는 20일(한국시간) 2019~20시즌 분데스리가 2부리그 3라운드 베스트11을 선정했다. 이재성은 4-3-3 포메이션의 왼쪽 공격수로 뽑혔다. 이재성은 해당 라운드의 MVP에 해당하는 ‘이번 라운드의 선수’에도 이름을 올렸다.
 
키커는 “이재성의 첫 골은 ‘이달의 골’에 들어갈 만했다. 한 차례 골대를 맞힌 것과 강력한 전력 질주는 ‘가짜 9번’으로 나선 이재성의 하이라이트였다”고 평가했다.
 
이재성은 지난 18일 리그 3라운드 칼스루헤와의 홈경기에서 혼자 두 골을 몰아쳤다. 팀은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앞선 정규리그 두 경기에서 승리가 없던 홀슈타인 킬은 이재성의 ‘원맨쇼’에 힘입어 리그 첫 승(1무1패)을 챙겼다. 리그 순위는 12위. 지난 시즌 6위 홀슈타인 킬의 올 시즌 목표는 1부리그 승격이다.
 
독일프로축구 2부리그 홀슈타인 킬 미드필더 이재성. [사진 홀슈타인 킬 인스타그램]

독일프로축구 2부리그 홀슈타인 킬 미드필더 이재성. [사진 홀슈타인 킬 인스타그램]

 이재성은 올 시즌 4경기 만에 공격포인트 4개(3골·1도움)를 기록했다. 이재성은 지난 11일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 잘름로어전(6-0승)에서도 1골·1도움을 기록했다. 현재 페이스대로라면 지난 시즌 기록을 넘어서는 건 어렵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7월 K리그1 전북 현대에서 홀슈타인 킬로 이적한 이재성은 2018~19시즌 공격포인트 15개(5골 10도움·31경기)를 기록했다.
 
이재성의 장점은 풍부한 활동량과 날카로운 패스 능력이다. 미드필더와 공격에서 다양한 역할을 맡는다. 칼스루헤전에서도 공격 전개 과정에서 플레이메이커 역할을 하다 득점 상황에선 스트라이커로 변신해 직접 골을 넣었다. 이재성은 독일 지역지 킬러나흐리흐텐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시즌이 끝난 뒤 프리시즌까지 휴가 기간이 매우 중요했다. 이 기간 제대로 쉬면서 피로를 푸는 것은 물론 새 시즌을 위해 착실히 몸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