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더쇼' 방탄소년단 'DNA', 디원스 버전으로 재탄생


방탄소년단의 'DNA'가 후배그룹 디원스 버전으로 재탄생된다.

20일 디원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디원스는 이날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진행되는 SBS MTV '더쇼' 200회 특집에 출연해 방탄소년단의 'DNA'로 무대를 꾸민다. 해당 무대를 위해 연습을 해온 디원스 멤버들은 전 세계의 음악 팬들을 사로잡은 방탄소년단 노래에 자신들만의 매력을 더하겠다는 각오다.

이번 방송은 올림픽공원 일대에서 열흘간 진행되는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소속사는 "'더쇼' 200회 특집과 '2019 케이월드 페스타'라는 겹경사에 함께하게 돼 영광이다. K-POP의 자랑인 방탄소년단 퍼포먼스 소식에 많은 분들께서 관심을 가져주시는 것으로 알고 있다. 여러분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디원스는 우진영, 김현수, 박우담, 정유준, 조용근으로 구성된 5인조 보이그룹이다. 지난 1일 데뷔곡 '깨워(Wake up)'를 내고 활발히 활동 중이다.

황지영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