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규한, '서울메이트3' 호스트 출격…한강 요트 투어


배우 이규한이 ‘서울메이트3’ 새 호스트로 출격한다.

19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되는 tvN ‘서울메이트3’ 8회에서는 이규한의 첫 호스트 도전과 유라&메이트들의 매운 맛 먹방이 펼쳐진다.

유라에 이어 이규한이 새로운 호스트로 출격한다. 평소 지인들의 ‘건강 지킴이’이자 ‘요잘남(요리 잘하는 남자)’이라는 그는 메이트에게 줄 영양제를 챙기고, 화채를 준비하는 등 손님 맞이에 열중한다. 그를 방문하는 메이트는 이탈리아의 루카와 독일의 케빈. 세상 쾌활한 이들을 위한 서울여행 첫 코스는 한강 요트 투어다. 호화 요트로 첫 만남을 시작한 이들이 앞으로 어떤 여행기를 만들어갈지 기대가 높아진다. 루카와 케빈에 이어 이규한을 찾아온 또 다른 메이트들의 정체도 특급 기대요소다. 오상진이 “역대급 긴장감 있는 조합”이라며 놀랐을 정도로 새로운 메이트들의 조합이 눈길을 끌 예정이다.

유라와 두 메이트 브리트니&리버는 한국의 매운 맛에 도전한다. 이날 유라는 ‘먹방 여신’이라는 별칭이 무색하지 않게 먹팁을 대방출하는가 하면, 쉼 없이 먹는 모습으로 메이트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유라표 먹방부터 브리트니와 리버의 깜짝 한국어 실력까지 그녀들의 유쾌한 서울여행기가 공개된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