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만원으로 가을 여행, 여행주간 ‘혜자’ 상품은?

서핑, SUP 등의 수상 레저를 즐길 수 있는 부산 송정해수욕장.[사진=한국관광공사]

서핑, SUP 등의 수상 레저를 즐길 수 있는 부산 송정해수욕장.[사진=한국관광공사]

가을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주목할 것. 여행주간의 계절이 돌아왔다. ‘2019 가을 여행주간’이 오늘 9월 12일부터 29일까지 18일간 이어진다. 여행주간은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2014년부터 봄·가을마다 열리는 캠페인이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 17개 광역지자체가 참여한다. 그만큼 다양한 이벤트와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올가을 여행주간 프로그램 가운데 눈에 띄는 상품 4개를 소개한다. 가장 많은 참여자가 몰릴 것으로 예상하는 상품이다. 신청을 서둘러야 한다. 자세한 정보는 여행주간 홈페이지(travelweek.visitkorea.or.kr)를 참고하면 된다.  
 

전통주 빚고, 별미 맛보고 - 함양 개평마을

솔송주는 일두 정여창 선생(1450~1504)의 문중에서 500년 넘게 이어져온 전통주다. [중앙포토]

솔송주는 일두 정여창 선생(1450~1504)의 문중에서 500년 넘게 이어져온 전통주다. [중앙포토]

500년 역사의 전통주와 450년 역사의 한옥이 보존돼 내려오는 마을이 있다. 지리산과 덕유산 사이에 자리한 함양 개평마을이다. 개평마을 여행 상품은 이틀짜리 코스다. 숙박을 포함해 단돈 1만원만 받는다. 솔송주의 맥을 이어오고 박흥선 명인과 함께 술을 빚고 나면, 이튿날 유현수 셰프가 솔송주와 어울리는 음식을 마련해 참가자에게 대접한다. 잠은 450년 역사의 일두고택에서 청한다. TV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고애신(김태리)의 집으로 등장했던 고택이다. 지난달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오른 남계서원을 비롯해 상림공원, 하미앙와인밸리도 둘러본다.  
·여행 일정 – 1박 2일(9월 23~24일)
·참가비 - 1만원
·신청기간 – 8월 19일~9월 4일(2인 이상만 신청 가능)
 

혜민 스님과 슬로시티 산책 - 담양 삼지내마을

고택 탐방, 다례 체험 등을 할 수 있는 담양 삼지내마을. [사진=한국관광공사]

고택 탐방, 다례 체험 등을 할 수 있는 담양 삼지내마을. [사진=한국관광공사]

전남 담양군 창평면 삼천리 삼지내마을은 2007년 슬로시티로 지정된 마을이다. 뿌리 깊은 고택이 한데 모인 마을로, 고즈넉한 돌담길이 3.6㎞에 이른다. 삼지내마을 고택 탐방, 다례 체험, 죽녹원 관람 후에 혜민 스님의 마유 치유 콘서트에 참여한다. ‘혼행족’을 위한 상품으로 만 19세 이상 성인만 신청할 수 있다.  
·여행 일정 – 당일 여행(9월 19일)
·참가비 – 1만원
·신청기간 – 8월 19일~9월 4일
 

음악이 흐르는 여행 – 태백 철암탄광역사촌

태백 철암탄광역사촌. 한국 석탄산업의 과거와 현재를 재조명하는 곳이다.[사진=한국관광공사

태백 철암탄광역사촌. 한국 석탄산업의 과거와 현재를 재조명하는 곳이다.[사진=한국관광공사

옛 탄광촌에서 잊혀 가는 탄광 시대를 돌아보고, 광부들의 삶의 이야기를 들어본다. 해설사와 함께 강원도 태백 철암탄광역사촌과 태백체험공원을 둘러본다. 사택·배급소·망루·빨래터 등 당시 생활상을 엿볼 수 있는 시설이 많다. 여행의 하이라이트는 태백체원공원 갱도 무대에서 벌어질 여행스케치의 미니 콘서트다. 3인 이상의 가족만 참가할 수 있다. 
·여행 일정 – 당일 여행(9월 17일)
·참가비 – 1만원
·신청기간 – 8월 19일~9월 4일
 

대세는 패들보드 – 부산 가을 바다 체험

서핑·SUP 성지로 꼽히는 부산 송정해수욕장. 9월부터는 좀 더 여유롭게 수상 레저를 즐길 수 있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서핑·SUP 성지로 꼽히는 부산 송정해수욕장. 9월부터는 좀 더 여유롭게 수상 레저를 즐길 수 있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서핑에 이어 수상 레저 유행을 선도하고 있는 SUP(패들보드)를 체험해본다. SUP는 보드 위에서 패들로 노를 저어가며 즐기는 운동이다. 해운대 달맞이길(5㎞)을 달리며 가볍게 몸을 푼 뒤, 송정 해변에서 SUP를 즐긴다. 전문 강사가 강습을 진행해 초보자도 안심하고 배울 수 있다.  
·여행 일정 – 당일 여행(9월 12·14·15·17·19·24일)
·참가비 – 2만원
·신청기간 – 8월 19일~9월 24일
 
백종현 기자 jam1979@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