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미코 출신 장윤정 “지난해 이혼…두 아이 양육 최선 다할 것” [공식입장]

[사진 루트비컴퍼니 제공]

[사진 루트비컴퍼니 제공]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49)이 이혼했다.
 
16일 장윤정은 소속사 루트비컴퍼니를 통해 “저를 기억하고 반겨주신 많은 분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먼저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많은 고민이 있었지만, 너무나 큰 관심과 응원 속에서 용기를 내어 여러분께 솔직하게 제 마음을 전하고자 이렇게 글을 쓰게 됐다”고 전했다.
 
장윤정은 이어 “현재 두 아이의 엄마인 저는 지난해 초 남편과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며 “오랜 고민 끝에 이러한 결정을 내리게 됐지만, 서로의 합의로 아이들의 양육은 제가 맡고 있으며 저희 두 사람은 앞으로도 부모로서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고 털어놨다.
 
또 장윤정은 “활동에 앞서 무엇보다 여러분께 거짓 없는 모습이고 싶다”며 “앞으로 저는 보다 행복한 내일을 위해 노력할 것이고, 방송인으로서도 책임 있는 자세로 모든 일에 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끝으로 장윤정은 “저에 대한 믿음으로 파트너가 되어준 분들, 그리고 관심과 격려 보내주신 분들께 다시 한번 고개 숙여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방송인 장윤정에게 주어지는 일들에 감사할 줄 알며, 최선을 다해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루트비컴퍼니 측도 “최근 방송활동 복귀를 결심하고 많은 분의 관심 속에서 용기를 낸 장윤정씨 본인의 뜻에 따라 본사는 다음과 같은 공식입장을 전하게 됐다”며 “아무쪼록 이제 막 새로운 도약 앞에 선 장윤정씨의 앞길에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리며, 깊은 고민 끝에 결정한 만큼 사실과 무관한 보도는 자제해 주시기를 정중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장윤정은 1987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선발되면서 데뷔했다. 이듬해 미스유니버스 선발대회에 참가, 한국 미녀 역대 최고인 2위를 차지하며 얼굴을 알렸다. 그 뒤로 연예계에서 MC로 활동하며 인기 절정을 누리다가 1999년 연예계를 떠났지만 지난 2016년 영화 ‘트릭’으로 복귀했다.
다음은 장윤정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장윤정입니다.
 
저를 기억하고 반겨주신 많은 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먼저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많은 고민이 있었지만 너무나 큰 관심과 응원 속에서 용기를 내어 여러분께 솔직하게 제 마음을 전하고자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현재 두 아이의 엄마인 저는 지난해 초 남편과 각자의 길을 가게 되었습니다. 오랜 고민 끝에 이러한 결정을 내리게 되었지만, 서로의 합의로 아이들의 양육은 제가 맡고 있으며 저희 두 사람은 앞으로도 부모로서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하였습니다.
 
활동에 앞서 무엇보다 여러분께 거짓 없는 모습이고 싶었습니다. 앞으로 저는 보다 행복한 내일을 위해 노력할 것이고, 방송인으로서도 책임 있는 자세로 모든 일에 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저에 대한 믿음으로 파트너가 되어준 분들, 그리고 관심과 격려 보내주신 분들께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깊이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방송인 장윤정에게 주어지는 일들에 감사할 줄 알며, 최선을 다해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