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자철, 알 가라파 공식 입단식… 등번호 10번

알 가라파 트위터

알 가라파 트위터



독일을 떠나 중동 무대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 구자철(30·알 가라파)이 공식 입단식을 치르고 등번호 10번을 배정받았다.

알 가라파는 16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트위터를 통해 구자철의 입단식을 공개했다. 알 가라파는 구자철에게 성인 'KOO' 대신 이름인 'JACHEOL'이 새겨진 10번 유니폼을 제공했다. 구자철은 10번 유니폼을 입고 포즈를 취한 뒤, "독일에서 9년을 보내고 나서 알 가라파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2007년 제주 유나이티드를 통해 프로에 데뷔한 구자철은 2011년 1월 독일 볼프스부르크에 입단하며 유럽 무대를 밟았다. 이후 마인츠, 아우크스부르크 등 독일 분데스리가에서만 9년 동안 뛰다가 이번에 알 가라파 유니폼으로 갈아입으면서 처음 중동에서 뛰게 됐다.

구자철은 입단식에서 "알 가라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한 뒤 "카타르가 올해 아시안컵에서 우승한 것은 카타르 축구가 큰 발전을 이뤄냈다는 지표"라고 덧붙였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