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靑, 北 미사일 발사에 NSC 긴급 상임위 회의…“文 대통령도 보고받아”

사진은 북한이 지난 10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공개한 함흥 발사체 발사 장면. [연합뉴스]

사진은 북한이 지난 10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공개한 함흥 발사체 발사 장면. [연합뉴스]

청와대가 16일 오전 북한이 미상 발사체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한 것과 관련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었다.
 
청와대는 이날 “오전 9시부터 NSC 상임위 회의를 시작했고 현재도 진행 중”이라며 “문재인 대통령도 발사 직부터 관련 사항을 보고받고 있다”고 밝혔다.
 
합참은 이날 “북한은 오늘 아침 강원도 통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2회 발사했다”며 “우리 군은 추가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은 지난 10일 함경남도 함흥 일대에서 쏜 미사일 추정 발사체 등 최근 3주 사이 여섯 차례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등을 발사하며 무력 도발에 나서고 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