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U+, 중장년층 전용 스마트폰·요금제 출시


LG유플러스는 중장년층 전용 스마트폰 'U+브라보라이프폰'과 '시니어 요금제 3종'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U+브라보라이프폰은 콘텐트, 사용성 측면에서 시니어 고객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폰이다. 건강, 취미, 여행, 은퇴 후 삶까지 시니어 세대에게 필요한 양질의 정보를 선 탑재 앱 U+브라보라이프를 통해 쉽고 편하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대병원 전문의와 공동 제작한 단독 콘텐트 '우리집 주치의'을 비롯, 1만3000여개의 시니어 맞춤형 볼거리를 제공한다.

브라보뮤직 앱에서는 시니어 계층이 선호하는 음원 200여 곡을 기본 저장·제공해 데이터 소진 없이 무료로 쓸 수 있도록 했다. 자녀 스마트폰과 연동을 통한 실시간 위치 확인과 일정 관리 등의 편의 기능도 대폭 늘렸다.

U+브라보라이프폰은 시니어들을 위한 6인치 대화면과 직관적 사용자환경(UI)을 적용했다.  

홈 화면에는 글자 크기, 소리, 밝기 조절이 가능한 위젯을 선 탑재해 누구나 손쉽게 설정을 변경할 수 있게 했다. 

또 큰 글씨와 그림으로 작성된 '쉬운 사용 설명서'를 동봉,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시니어 고객이 자녀 도움 없이 스스로 설명서를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U+브라보라이프폰은 새롭게 출시된 시니어 요금제 3종과 연계를 통해 활용도를 높일 수 있다.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69’ 요금제는 월 6만9000원(VAT포함)에 매일 5GB(소진 시 5Mbps 속도제한)를 제공한다. 선택약정할인 적용 시 월 5만1750원(VAT포함)으로 데이터를 무제한 쓸 수 있다.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49’ 요금제는 월 4만9000원(VAT포함)에 데이터 5GB(소진 시 1Mbps 속도제한)를 제공한다. 이용 고객들은 선택약정 할인을 통해 월 3만원대(3만6750원, VAT 포함)로 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다. 

월 3만3000원(VAT포함)에 1.7GB를 제공하는 ‘LTE 데이터 시니어 33’는 데이터 이용량이 많지 않은 고객을 위한 요금제다. 선택약정 할인가는 월 2만4750원(VAT포함)이다.

U+브라보라이프폰은 LG유플러스 전용폰 삼성전자 ‘갤럭시 J4+’를 기반으로 LG유플러스와 협력사 ‘키위플러스’와 함께 개발했다. 

출고가는 29만9200원(VAT포함)이며 최대 공시지원금 22만1000원 적용(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69 및 49) 시 7만8200원에 구입 가능하다. 

U+Shop에서 구매하는 고객은 공시지원금 외 최대 15% 추가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