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달의 소녀, 'KCON 2019' LA 출격…데뷔 첫 미국 공연


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데뷔 후 처음으로 미국 팬들을 만난다.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15일 "이달의 소녀가 8월 17일과 18일(한국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 & LA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KCON 2019 LA에 참석한다" 밝혔다. KCON 2019 LA 본 공연을 비롯해 다수 프로모션 참여 및 해외 주요 매체들과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해 8월 완전체로 데뷔한 이달의 소녀는 2018 MTV 유럽 뮤직 어워드 (Europe Music Awards)에서 베스트 코리아 액트 (Best Korea Act) 부문을 수상했다. 리패키지 앨범 'X X’(멀티플 멀티플) 발매 후 미국 빌보드 차트 4위를 기록했으며, 아이튠즈 팝 앨범 차트에서 미국을 포함해 총 26개국 1위, 아이튠즈 미국 탑 앨범 차트에서 2위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 걸그룹으로서의 저력을 입증해 보였다.

이달의 소녀는 소속사를 통해 “솔로 데뷔부터 완전체 데뷔까지 꾸준히 저희를 사랑해 주신 해외 팬분들께 처음으로 공연을 통해 인사드리게 되어 무척 기쁘다”면서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열심히 연습했으며, 또한 색다른 무대를 준비 중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