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생충' 장혜진, 차기작 '사랑의불시착' 합류[공식]



장혜진이 차기작으로 드라마를 택했다.
 
장혜진은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출연을 확정짓고 촬영에 돌입한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러브스토리 드라마다.
 
장혜진은 극중 서단(서지혜)의 엄마로 열연한다. 고위 정치군인 남편을 둔 평양 최고급 백화점 사장으로, 평양 상위 1%의 생활상을 맛깔나게 보여줄 예정이다.
 
영화 '기생충(봉준호 감독)'을 통해 배우 장혜진의 존재를 알리며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장혜진은 지난 1998년 영화 ‘크리스마스에 눈이 내리면’을 통해 데뷔, 9년의 연기 공백을 깨고 '밀양' '우리들'에 연이어 출연한 뒤 '기생충'으로 완벽 복귀에 성공했다.
 
‘기생충’에서 기택(송강호)의 아내 충숙으로 우직하고 생활력 강한 소시민의 모습을 실감나게 보여줬던 장혜진인 만큼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보여줄 화려하고 색다른 평양 상류층의 모습에 대한 기대감 역시 남다르다. 전작과 상반되는 캐릭터를 맡아 연기 변신에 나선 장혜진이 또 어떤 매력을 선사할지 주목된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푸른 바다의 전설’ 등 수많은 히트작을 배출한 박지은 작가와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 장르를 불문하고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이정효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