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재정 경기교육감 "역사체험교육 강화해 역사 잊지 않겠다"

경기도교육청이 역사체험 교육을 강화하기로 했다.
14일 경기도교육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재정 경기교육감이 "역사체험교육을 확대하겠다"는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교육청]

14일 경기도교육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재정 경기교육감이 "역사체험교육을 확대하겠다"는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경기교육감은 14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광복 74주년, 역사를 잊지 말자"며 이런 계획을 밝혔다.
그는 광복절을 하루 앞두고 열린 이 날 기자회견에서 "(광복절이) 조국의 광복을 위해 모든 것을 바친 우리 선조들의 희생을 기념하는 날이 되길 희망한다"며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체험 중심 역사교육으로 우리 미래세대가 새로운 역사를 만들게 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교과 시간이나 비교과 시간 등에 근대사와 현대사를 바르게 이해할 수 있는 역사체험학습 편성과 지원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 교육감은 "일본이 비정상적인 경제보복 행위를 지속하고 있는 상황에서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불매운동을 결의하고 생활 속 실천 운동을 확산하고 있다"며 "적극적으로 공감하고 지지한다"고 덧붙였다.  
14일 경기도교육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재정 경기교육감이 "역사체험교육을 확대하겠다"는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교육청]

14일 경기도교육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재정 경기교육감이 "역사체험교육을 확대하겠다"는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교육청]

 
정권과 정파를 초월한 독립기구인 국가교육위원회도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 교육감은 "교육정책의 일관성과 연속성을 보장하기 위해서는 국가교육위원회를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며 "미래 중장기 교육 계획을 설정하는 국가교육위원회의 결정 사항이 제대로 구현될 수 있도록 중앙과 지방의 협력관계를 법률로 구체화하고 합리적인 재정 확보도 가능하도록 세밀히 설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교육자치 실현을 위해 관련 인사와 조직, 예산, 교육과정 편성·운영 등 권한을 시·도교육청에 줘야 한다"며 "국가교육위원회 설치 법안 논의에서 지방교육 자치 강화와 지원 사항을 명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교육감은 "교육자치 확립은 미룰 수 없는 시대적 과제"라며 "전 교육과정을 연계해 통합교육이 가능하도록 학교교육과정 체제의 개혁이 절실하다. 교육공동체, 교육부와 함께 교육체제와 교육방법 개혁을 추진해 가겠다"고 했다.
 
최모란 기자 m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