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北 고려항공, 평양-중국 지난 여객기 운항 재개

북한 고려항공이 보유한 러시아 안토노프사의 An-148 여객기. [조선중앙TV 캡처]

북한 고려항공이 보유한 러시아 안토노프사의 An-148 여객기. [조선중앙TV 캡처]

 
북한 고려항공이 평양과 중국 산둥성 지난(濟南)을 왕복하는 항공편 운항을 3년만에 재개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3일 보도했다. 

13일 오후 평양 순안공항 출발
2016년 8월 이후 3년만에 재개

 
실시간 항공기 위치 정보를 나타내는 민간 웹사이트 '플라이트 레이더 24(FR24)'에 따르면, 고려항공 JS 561편은 지난 13일 오후 4시53분 평양 순안공항을 출발해 1시간24분 뒤 지난 야오창(遙墻鎮)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이어 현지 시간으로 오후 7시12분 JS 562으로 편명을 바꾼 뒤 다시 평양으로 되돌아왔다. 야오창 국제공항 웹사이트의 항공편 정보에도 고려항공 JS 561편과 562편의 운항 사실이 기록돼 있다고 VOA방송은 보도했다. 
 
평양과 지난을 왕복하는 항공편 운항은 3년만에 처음이다. 고려항공은 지난 2016년 5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지난 행 전세기를 운영한 뒤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고려항공은 2016년 지난 외에 타이위안(太原)과 칭다오(青岛 ) 등에도 전세기를 띄웠지만, 2017년에는 이들 전세기들이 포착되지 않았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이번 운항에 이용된 항공기는 러시아 안토노프사의 An-148 기종으로 80명이 탑승할 수 있는 소형 항공기로 알려졌다.   

 
고려항공은 현재 중국 베이징(北京)과 셴양(咸陽), 상하이(上海 )와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정기 노선으로 운항하고 있으며 최근 다롄(大连)으로 주 2회 취항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다영 기자 kim.d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