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올해 ‘광복절 기념식’ 15년 만에 천안 독립기념관서 개최

행정안전부가 광복 제74주년을 맞이한 올해 광복절 정부 경축식을 오는 15일 오전 10시 충남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진 행정안전부=연합뉴스]

행정안전부가 광복 제74주년을 맞이한 올해 광복절 정부 경축식을 오는 15일 오전 10시 충남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진 행정안전부=연합뉴스]

광복 제74주년인 올해 광복절 정부 경축식이 15년 만에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열린다.
 
행정안전부는 오는 15일 오전 10시 충남 천안시 독립기념관에서 독립유공자, 각계각층 국민, 사회단체 대표, 주한외교단 등 1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부경축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독립기념관에서 경축식이 개최되는 것은 지난 2004년 이후 15년 만이다.
 
행안부는 “국경일 행사의 상징성과 현장성을 살려 국민이 참여하고 공감할 수 있는 행사로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경축식은 ‘우리가 되찾은 빛, 함께 밝혀 갈 길’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이 문장의 글씨체는 백범 김구 선생의 백범일지에서 필체를 모아 만들었다.
 
정부는 이번 행사를 통해 선열들의 독립 염원의 뜻을 이어받아 미래 세대들을 위한 진정한 광복의 길을 열어 가겠다는 결기를 다짐하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이를 위해 주요 행사 프로그램에 광복을 이뤄낸 독립유공자들과 그 후손들, 그리고 미래세대인 학생들이 주인공으로 직접 참여할 예정이다.
 
행사장 무대는 독립기념관 겨레의 집 안에 있는 ‘불굴의 한국인상’ 앞에 차려진다. 무대 중앙 뒤편에는 국가상징인 무궁화로 꾸며진다.
 
또 행사장 좌·우측 벽면에는 3·1운동 및 임시정부 100주년의 의미를 담은 ‘100년의 소원 태극기’, 광복군의 조국 광복 염원이 담긴 ‘광복군 서명 태극기’가 내걸린다.
 
행사는 주빈과 생존 애국지사들의 동반입장 이후,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기념사, 독립유공자 포상, 경축사, 경축공연, 광복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독립군가 ‘여명의 노래’를 배경으로 한 영상, 광복을 향한 청년들의 염원을 담은 뮤지컬 퍼포먼스 ‘나의 독립을 선포하라’가 오프닝 공연이다.
 
국민의례는 충남 지역 독립유공자 후손과 가수 겸 배우 김동완 씨가 맡는다.
 
특히 광복절 계기 독립유공 포상자 178명 중 국내 항일 운동에 나섰던 백운호(89) 어르신을 비롯해 후손 4명 등 총 5명에게 독립유공자 포상이 수여된다.
 
행안부는 이번 경축식 행사가 성공적으로 잘 치러질 수 있도록 셔틀버스 운행 등 교통편의 대책과 응급의료진과 소방차, 구급차 현장 배치 등의 철저한 안전대책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