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셸 위, 'NBA 전설' 제리 웨스트 아들과 결혼

조니 웨스트(왼쪽)-미셸 위 커플과 다니엘 강(오른쪽). 사진=다니엘강 인스타그램

조니 웨스트(왼쪽)-미셸 위 커플과 다니엘 강(오른쪽). 사진=다니엘강 인스타그램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에서 통산 5승을 기록 중인 재미 동포 미셸 위(30)가 약혼자인 조니 웨스트(31)와 행복한 결혼식을 올렸다.

미국의 USA투데이, 골프닷컴 등 주요 매체들은 13일(한국시간) 미셸 위가 지난 토요일에 비버리힐스에서 조니 웨스트와 결혼식을 올렸다고 보도했다.

조니 웨스트는 미국프로농구(NBA) 전설 제리 웨스트의 아들이다. 제리 웨스트는 농구 명예의 전당 회원으로, 1969년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MVP), 1972년 올스타전 MVP 등에 올랐다. 그의 등 번호 44번은 소속 팀이었던 LA 레이커스의 영구 결번이 됐다.

제리의 아들인 조니는 NBA 골든스테이트의 구단 사무국에서 일하고 있다. 미셸 위는 지난 1월 조니와 교제 사실을 공식화한 뒤 3월 약혼식을 올렸다. 미셸 위는 올 시즌 부상으로 불과 5개 대회에 출전한 뒤 시즌을 접은 상태다. 미셸 위의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됐지만, 절친한 관계인 다니엘 강(미국)의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서비스(SNS)를 통해 알려졌다.

미셸 위의 스윙 코치인 데이비드 레드베터는 골프채널과의 인터뷰에서 미셸 위를 13살 때부터 알고 지냈으니 그의 인생의 절반 이상을 함께 했다. 미셸 위의 결혼식을 보는 건 감동적인 일이었다. 미셸 위는 좋은 아내이자 좋은 엄마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지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